기사 메일전송
  • 기사등록 2023-01-04 10:42:01
기사수정

▲ 김승호 인사혁신처장이 `인사혁신처 정책워크숍`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는 모습이다. (사진 출처: 인사혁신처)



인사혁신처는 '지능형 인재개발플랫폼' 서비스를 지난 1월 1일 정식 개시하며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기반 공무원 교육을 본격 시작했다. 


이 서비스는 정부과 민간의 다양한 콘텐츠를 한 곳에 모은 공무원 온라인 학습체계다. 지난 2020년부터 3년에 걸쳐 구축됐다.


공무원들은 AI와 빅데이터 기술 기반으로 개인별 직무·관심사·학습 이력 등에 따른 맞춤형 학습·분석을 제공받게 됐다. 업무에 필요할 때 접속해 바로 찾아 학습할 수도 있다. 


민간 콘텐츠 공급자는 유료 결제 기능을 통해 학습자에게 직접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다. 공무원들은 더 많은 양질의 콘텐츠를 이용하고 공급자는 수요에 기반한 콘텐츠를 개발·생산할 수 있는 선순환 구조가 형성되는 셈이다. 


현재 제공 중인 콘텐츠는 약 110만 건이며, 올 상반기중 AI와 전자책 기반 외국어 회화 등이 추가 제공될 예정이다. 


정부 내 공무원교육 담당자는 데이터에 기반한 공무원 교육정책을 수립·운영할 수 있게 됐다.

 

박용수 인사처 인사관리국장은 "인재개발플랫폼은 공무원에게 필요한 교육을 적시에 제공해 시대가 요구하는 역량을 키워 일을 더 잘할 수 있게 만드는 핵심 기반이 될 것."이라며 "앞으로 공직 내 학습문화 데이터가 계속 축적되면 이를 기반으로 과학적인 공무원 교육 혁신도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한다."고 말했다.

0
기사수정

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.

http://www.khrd.co.kr/news/view.php?idx=5053848
기자프로필
프로필이미지
내부배너2
모바일 버전 바로가기